• 최종편집 2020-05-27(수)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5.18 16:5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589763877917471111.jpg

 
고창군이 제40주년 5·18 민주화 운동 기념일을 맞아 5·18민주유공자 가정을 방문해 전북서부보훈지청장과 함께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을 펼쳤다.
 
고창군에는 현재 4명의 5·18 민주화 운동 희생자가 거주하고 있다. 유기상 고창군수와 최정길 전북서부보훈지청장은 고창읍 정필우씨, 대산면 박종관씨, 성송면 허진옥씨 자택을 찾아 ‘민주유공자의 집’ 명패를 달아드렸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늦었지만 직접 민주유공자의 집 명패를 달아 드릴 수 있어 다행이다”며 “5·18정신계승을 통해 나눔과 인권의 진정한 가치를 구현하고, 그 가치가 지속적으로 우리 사회에 전달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전체댓글 0

  • 5977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고창군, 민주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