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4-03(토)

심 민 임실군수 “전 군민에 마스크 무상제공”

저소득층 배부 이미 완료, 세대당 5매씩 총 7만6000개 순차 지원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3.04 16:2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긴급) 심 민 임실군수 “전 군민에 마스크 무상제공”-2.JPG

 
임실군이 저소득층에 이어 지역에 거주하는 군민 모두에게 마스크를 무상 배부하는 특별대책을 실시한다. 4일 심 민 군수는 “마스크 대란 속에 마스크를 구하지 못해 어려움을 겪는 주민들이 너무 많다. 마스크를 구입하기 위해 긴 줄을 서고, 포기하는 사례가 잇따르고 있어 안타깝다”며 “예비비를 풀어 모든 군민에게 마스크를 제공할 것”을 강력히 주문했다. 이에 임실군은 마스크 구매에 어려움을 겪는 주민들의 고충을 조금이나마 돕기 위해 총 7만6000개의 마스크를 확보해 무료로 배부할 계획이다. 다만, 마스크 확보에 어려움이 큰 만큼 한 세대당 5매씩 제공한다.
 
마스크 공급은 순차적으로 이뤄진다. 군은 마스크 품귀현상으로 1차 공급분 3만개를 우선 확보하여 이번 주중에 방역 취약지역에 먼저 배부할 예정이다.  이후 2차분 4만6000개가 추가로 확보되는 대로, 전 주민에 대한 공급을 완료할 계획이다. 군은 배부 시 주민들이 마스크를 얻기 위해 한 곳에 모이지 않도록 군청 직원들이 마을출장에 나서서 직접 집 앞까지 방문하여 나눠줄 예정이다. 이미 군은 지난 달 초에 관내 저소득층 3,000여명에게 마스크 3만8000장을 모두 무료로 공급한 바 있다. 또한 지역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정문을 제외한 군청사 출입문을 전부 폐쇄하고 열화상카메라를 설치해 방문객 관리에도 만전을 다하고 있다.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임실사랑상품권을 10% 특별할인된 가격에 판매 중이며, 공무원은 1인당 5만원씩 의무구매하여 사용토록 했다. 소상공인의 경영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카드수수료 지원사업도 5월까지 확대 추진 중이다. 군청 구내식당도 주 1회 휴업하고, 1일 배식인원을 160명에서 80명으로 절반 이상 줄여 공무원의 지역 식당 이용을 적극 유도하고 있다. 심 민 군수는 “날씨도 쌀쌀한데 마스크를 사기 위해 주민들이 줄을 서 있는 것을 보니 마음이 너무 아프다”며 “마스크 확보에 어려움이 커서 원하는 만큼의 마스크를 충분히 드릴 수는 없지만, 다소나마 주민들에게 도움이 되고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군청 직원들이 직접 집으로 방문하고 전달해 공급에 혼선이 없도록 하겠다”며 “순차적으로 공급하는 만큼 다소 시간이 걸리더라도 이해해 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전체댓글 0

  • 4306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심 민 임실군수 “전 군민에 마스크 무상제공”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