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13(월)

화산 수락마을 ‘문화아지트 빨래터’

-‘농촌 빈집·유휴 시설 활용’ 최우수상 수상-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6.23 14:4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완주문화재단(이사장 박성일) 마을형 예술인 레지던시 거점 화산 수락마을 ‘문화아지트 빨래터(이하, 빨래터)’가 제7회 생생마을 만들기 콘테스트 전라북도대회 ‘농촌 빈집·유휴 시설 활용’ 분야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190829(화산-빨래터)조승현의시네마천국 (1).JPG

 

201031(화산-빨래터)화산골 가을음악회.JPG

 

190829(화산-빨래터)조승현의시네마천국 (2).JPG

 

200604(화산-빨래터)움, 정원이 되다 전시오프닝.JPG

 

200611(화산-빨래터)주민협업프로젝트 완성.JPG

 

 이번 수상으로 화산 수락마을 ‘빨래터’는 농촌 빈집의 성공적인 활용 사례로 전북 도 대표 참가 자격을 부여 받아 농식품부 주관 콘테스트에 참여하게 되었다.

 화산 수락마을 ‘빨래터’ 공간 운영자 최미경 씨는 “이번 생생마을 콘테스트 최우수상 수상으로 주민들이 더욱 기뻐한다. 작은 마을에 생기와 활력이 돌고, 주민들이 더욱 화합하게 되었다”며 수상의 기쁨을 전했다.

 화산 수락마을 ‘빨래터’는 지난해부터 완주문화재단 ‘완주한달살기’ 사업을 통해 문화 공간을 조성하고, 마을형 예술인 레지던시로 주민 삶에 기반한 활발한 문화예술활동으로 과소화 농촌 마을에 새로운 활력이 되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5471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화산 수락마을 ‘문화아지트 빨래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