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2-04(토)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02 15:5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2-2 진안 정천면 주민, 폐지 팔아 모은 돈 기부.jpg

 
진안군 정천면(면장 이명진)은 2일 주민 안인재(71), 이종필(57)씨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 달라며 불우이웃돕기 성금 5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웃마을 주민인 이들은 정천면 소재 진안고원 치유숲에서 계약직으로 근무하면서 지난 1년간 배출된 폐지를 모아 판 돈을 성금으로 전달했다.
 
이들은 지난해에도 같은 방법으로 성금을 마련하여 전주연탄은행에 기부했으며, 올해도 가까운 이웃에게 기부하자는데 뜻을 모았다.
안씨는 “비록 큰 금액은 아니지만 어려운 이웃이 따뜻한 겨울을 나는데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명진 정천면장은 “두 분 따뜻한 마음에 깊이 감사드리며, 전달받은 성금은 관내 저소득층 아동을 위해 잘 쓰겠다.”며 “추운 겨울 소외되는 주민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840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진안 정천면 주민, 폐지 팔아 모은 돈 기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