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1-18(화)

정읍시, 벼 적기 수확으로 최고품질 쌀 생산 ‘당부’

벼 적기 수확과 건조 시 온도설정 ‘강조’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15 14:5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015 정읍시, 벼 적기 수확으로 최고품질 쌀 생산 ‘당부’2.jpg


정읍시농업기술센터는 본격적인 벼 베기가 시작된 가운데 적기수확과 건조 등 수확 후 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을 당부했다. 센터에 따르면 올해는 등숙기인 9월에 잦은 비와 가을 태풍으로 등숙이 늦여져 벼 수확이 4일가량 늦어질 것으로 보인다.
 
벼의 알맞은 수확 적기는 벼알이 90% 이상, 평균기온이 출수 후 1,100℃가 되었을 때가 적당하다. 또 비 온 뒤나 이슬이 마르지 않은 상태에서 수확하는 것은 좋지 않다. 수확이 늦어지면 쌀 겨층이 두꺼워지고 색택 불량, 금이 간 쌀이 증가해 미질이 나빠질 수 있으므로 적기에 수확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  또한, 벼를 건조할 때는 섭씨 50도 정도에서 서서히 말려야 쌀에 금이 가거나 부서지는 현상을 방지할 수 있다.

 
종자로 사용할 벼는 섭씨 40~45도를 유지해 말리면 발아율을 높일 수 있다. 센터에서는 “고품질 쌀을 생산하기 위해서는 알맞은 벼 수확기를 맞추는 것과 건조 시 온도설정이 중요하다”며“농업인들의 땀과 노력으로 생산한 품질 좋은 쌀을 제값 받고 팔 수 있도록 수확기 관리 지도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739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정읍시, 벼 적기 수확으로 최고품질 쌀 생산 ‘당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