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3-30(화)

남원 소영진 대표, 올해의 신지식농업인상

대를 이은 전통묵 기술 계승, 발전 리뉴얼을 통한 가치창출

댓글 0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8.11.06 15:4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106농촌진흥과-소영진 대표, 올해의 신지식농업인상 수상2.jpg


소영진 지리산맑은물춘향골 영농조합법인 대표가 2018년도 신지식농업인상을 수상했다. 신지식인농업인상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새로운 아이디어로 농업의 부가가치를 창출하고, 창의적인 농업분야의 지식을 전파하며 농업・농촌의 변화를 주도하는 농업인에게 주는 상이다.

 

소영진 대표는 3대째 이어온 전통묵 기술을 계승, 발전시켜 쌀묵을 개발하는 한편, 도토리와 메밀에 산수유, 유자, 검은깨 등 다양한 재료를 접목해 고정관념을 깬 신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특히, 신세대를 겨냥한 저칼로리 간편식 ‘도토리불고기맛잡채’, ‘탱글탱글한 우무채’ 등을 개발해 묵시장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이를 통해 총 7건의 특허 등록과 해외 수출도 하고 있다.

 

소영진 대표는 “전북농식품연구회를 통해 주변 농가와 농식품 가공업체와 정보교류 및 공동마케팅을 확대하겠다”며 “더 다양한 제품을 개발하여 상생하며 더불어 잘사는 농촌을 만드는데 힘을 보태고 싶다”고 말했다.

남원농업기술센터는 농식품 가공우수제품 상품화 지원사업을 완료고, 더욱 향상된 농산물 가공품을 통한 소득 증대 효과를 유도하고 있다. 또한 개인 차원에서 관리하기 힘든 비즈니스 시스템 및 기술 취약점을 보완하여 소규모 창업농가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7679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남원 소영진 대표, 올해의 신지식농업인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